React 구현 전략

임베디드 브라우저에서 사용되는 앱을 Web 기술을 통해서 구현했던 터라 일반적인 Web 서비스의 구현이 처음이기도 해서 시행착오가 꽤나 있었다(인증, 배포, 서버 통신).
처음으로 주어진 사내 서비스에 대한 구현을 잘 알지도 못하는 React로 구현하면서 느낀 점, 그리고 다음 구현에 대한 개인적인 글이다.

TypeScript를 적용해야겠다.

서버와의 통신이 많은데 interface는 컴파일레벨에서 많은 도움을 준다. 아쉬운 점은 React에서 중점적으로 쓰이는 Rest/Spread 지원이 아직 되지 않는 점인데 이 부분에 대한 부분은 pure js로 라이브러리화 하여 사용하는 면이 귀찮지만 그래도 득이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실무에서는 데이터 통신 부분에서만 TypeScript를 적용하여 반쪽짜리 사용을 하고 있는데 이를 통해서도 득이 있었다.

Container와 Component에 대한 개념을 탑재하자

Redux를 적용하면서 ContainerComponent에 대한 개념적인 부분이 약했다. code상으로는 redux의 connect를 통해 wrapping된 component가 Container인데 UI에서 제공하는 페이지당 하나의 Container를 둬서 통신에 대한 모듈로서의 역할을 명확히 하고 나머지 UI에 대한 부분은 Pure Component로 작성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대한 처리가 미흡하면 여기 저기선 connect를 하게 되어 data flow가 망가지고 컴포넌트의 순수성이 망가져서 test code의 작성을 불가 하게 한다.

Immutable에 대한 적용은 뒤로 미뤄보자

react, redux, immutable이 마치 세트처럼 다뤄지고 있지만 각각의 역할이 있고 도입 동기가 있어야했다. immutable은 사용성에서 pure javascript와는 이질적인 부분이 존재하고 객체가 pure인지 immutable객체인지에 대한 판단을 코드레벨에서 요구하게 된다. 사용성에 대한 부분을 개선한 seamless immutable 같은 경우에는 class의 instance를 유지하지 못하는 단점이 있다. react-addons-update가 제공하는 방식 또한 우아하다고 느껴지진 않지만 일단 최소한의 Container에서 사용하게 된다라고 가정한다면 바이러스처럼 퍼저나가는 immutable을 나중에 수습하는 비용을 뒤로 미룰 수 있다.

UI component가 raw data를 직접 참조하지 않도록 한다.

UI component가 참조하는 데이터 객체는 raw data를 품은 UI data class를 만들어서 사용한다. 이는 데이터 구조의 변경등이 있을 경우 수정 영역을 한정 할 수 있는 장점이 있고 이에 대한 저장을 store를 통한다면 강점이 있을 것 같다. 실무에서는 seamless immutable object의 instance를 유지하지 못하는 문제로 새로운 레이어를 만들어서 참조를 유지하도록 했다.

Store

Store에 서버로 부터 받은 데이터 형태를 그대로 저장하고 있었는데 normalizr등을 통해 Object형태로 key값을 통해 바로 참조할 수 있는 형태가 여러 API를 통해 data의 수정등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지 않나 한다.

Share